UPDATED 2018-05-11 11:02:58 (금)
인기글
    최신글
      모터그래프
      차종별 기사검색

      차량검색은 Ctrl + F를 누르면 검색이 가능합니다.

      • TODAY BEST
      • WEEKLY BEST
      자유게시판

      2017 디트로이트 모터쇼 - 짧은 생각들 #1 조회 946 2017.01.11 16:20

      레드불
      39,644 2015-09-16 572 6,512
      https://c.motorgraph.com/582809

      0.jpg

      2017년 새해를 맞아 지난 8일에 포문을 연 디트로이트 모터쇼가 성황리에 개최 + 진행 중 입니다

      본 모터쇼는 22일까지 약 보름간 진행 되는데 지금까지 공개된 정보들을 토대로 짧은 생각들을

      적어 보았습니다.

       

      먼저 국내 제조사 중에는 기아차가 중형+후륜+스포트백타입 스팅어 신차를 세계 최초로 선보였죠

      그동안 여러차례 스파이샷과 티저를 통해서 보통은 아닐 것이라는 생각은 갖게 해주었지만 막상

      실차가 공개되는 모습을 보니 그야말로 놀라움의 연속 입니다.

       

      1.jpg

      앞모습과 더불어 뒷모습 또한 보는이로 하여금 놀라움을 금치 못하게 만드는 디자인 입니다.

      타사 차량들과 비교 당하면서 이래저래 놀림감이 되고는 있지만 지난 2010년에 선보였기에

      머릿속에서 잊혀져 버린 GT 컨셉을 떠올리면 기대 이상으로 양산에 반영한 부분이 많습니다.

      특히 스파이샷에서 붕~ 떠보이고 뭔가 허전할 것 같았던 뒷모습이 매우 잘 나온 것 같습니다.

       

      2.jpg

      개인적으로 가장 인상깊었던 측면부 바디라인 입니다. 태극마크같은 물결 모양의 중간부 선형은

      언뜻 보면 마세라티 콰트로포르테 느낌이 듭니다. 롱노우즈 타입 이지만 유선형으로 표현한 것이

      매력적으로 다가 옵니다. 너무 긍정적으로 생각... 하는 것 같습니다. 지금은 그래주고 싶어요 ㅎㅎ

       

      4.jpg

      스팅어의 뒷좌석에 대한 우려가 있었는데 김한용 기자님의 탑승 후기를 보면 아반떼AD 뒷좌석

      수준같다고 하였습니다. 아이오닉보다는 높지만 쏘나타보다는 약간 낮은... 수준으로 생각이

      됩니다. 실차가 나오면 타보겠지만 뒷좌석이 열악한 수준은 아닌걸로...

       

      5.jpg

      공개된 직후에는 후드 사진이 공개되지 않아 몰랐는데 스트럿바가 장착 되었습니다.

      제네시스 쿠페 때에도 가로바 형태의 스트럿바를 장착하긴 했었지만 스팅어에는 가로바 형태가

      아닌 아닌 V 형태... 이렇게 까지 할 필요가? 제법 신경을 많이 썼다는 생각이 듭니다.

      물론 추후에 하체에 스웨이바의 장착 유무도 확인하면 좋겠습니다.

       

      6.jpg

      스팅어 실내 - 특히 천장과 선바이저에 사용된 재질이 스웨이드(세무) 종류 같습니다.

      천장쪽은 눈에 잘 띄지도 않는데 고급질감의 소재를 적용한 것을 발견하니 새삼 놀랍네요.

      참고로 스웨이드 내장은 중형차 보다는 준대형차(그랜져/아슬란/제네시스)급에서 사용을

      해왔거나 최근들어 패키지로 적용하는 추세지요. 후륜중형에 고급감을 강조하고 싶었나

      봅니다. 이제는 오히려 가격이... 걱정이네요.

       

      기아 스팅어는 이쯤 하기로 하고... 타사 이야기로 넘어가 보죠.

       

      9.jpg

      북미 미니밴 세그먼트에서 도요타 시에나와 쌍벽을 이루는 혼다 오디세이의 차세대 모델이 발표

      되었습니다. 이전 세대와 전반적인 바디라인은 큰 변화가 없으나 더욱 못 생겨진 모습 입니다.

      코끼리도 아니고 도대체 어찌하여 혼다가 이러는 지... 아시는 분은 112에 신고좀 해주세요;;;

      시빅은 정신 차렸던데... 승용만 좋아진건가 쩝...

       

      8.jpg

      혼자 오딧세이의 실내를 살펴보면 I/P 중앙부의 돌출형 AVN+공조 모듈이 눈에 띕니다. 돌출형이

      유행인가 봅니다. 그리고 드디어 통풍시트가 적용 되었습니다. 어코드에서도 LOW/HI 히터버튼만

      본 것 같은데? 암튼 만세다 만세~

       

      10.jpg

      도요타는 차세대 캠리를 내놓으면서 이전 세대보다 조금 더 젊어졌음을 어필하고 있습니다.

      이전 세대 대비 큰~ 변화가 없어 보이는데 SE버젼이 기본버젼이 된 것만큼 리프레쉬 된

      모습입니다. 전면부의 더 커진 그릴에 대해서는 요 아래 끝판대왕님 모시고 이야기 하겠습니다.

       

      11.jpg

      차세대 도요타 캠리의 실내는 이전에 비해 확실히 세련되어 졌습니다. I/P 디자인이나 레이아웃

      그리고 네비/오디오는 버튼식으로 공조는 다이얼과 터치식으로 처리한 것이 흥미롭습니다.

      스티어링 휠의 단조로움이 그대로 이어진 것은 2% 아쉽지만요.

       

      12.jpg

      금번 모터쇼에서는 렉서스의 플래그쉽 세단인 LS의 차세대 모델도 발표가 되었습니다. 역시나

      전체적인 바디라인에서의 변화는 크지 않은데 전면부의 스핀들 그릴은 역대급 최대크기로 제작

      된 것이 약간은 부담 됩니다. 도대체 얼마나 많은 물고기 아니 공기를 흡입하겠다는 것인지 ㄷㄷㄷ

       

      13.jpg

      차세대 렉서스 LS는 외관에서 보여준 사상최대 규모의 스핀들 그릴 뿐만 아니라 실내에서도

      동급최대 아니 사상최대의 스크린 크기를 자랑합니다. 계기반과 중앙 AVN 뿐 아니라 조수석 까지

      스크린을 장착하여 파노라마 영화관에 온듯한 착각을 불러오는 느낌 입니다.

      금번 렉서스의 LS 컨셉은 뭐 EXCESSIVE HAPPYNESS 인가봐요 ㄷㄷㄷ;;;

       

      16.jpg

      메르세데스-벤츠는 작년 말에 선보였던 E클래스 쿠페와 더불어 GLA 페이스리프트를 출품 했습니다.

      앞모습만 살짝 바뀐 듯 한데... 뭐 그렇다구요...

       

      14.jpg

      독일의 문제아 폭스바겐은 7인승 대형 SUV인 아틀라스를 내놓았습니다. 북미시장 마켓쉐어는

      그다지 높지 않지만 다양한 모델을 내놓으면서지속적인 판로를 모색해야 하는 것은 필수지요.

      투아렉보다 조금 더 커진 이놈이 바로 폭스바겐 SUV '大'짜 입니다.

       

      15.jpg

      그리고 차세대 티구안도 북미시장에 선보였습니다. 기존 티구안이 '小'짜라서 크기에 대한 아쉬움이

      많았다면 차세대 모델은 '中'짜로 3열 시트가 적용될 만큼 크기 불만을 없앴고 기존 티구안의 곡선

      스타일링은 차세대 모델로 오면서 강인한 직선 스타일링으로 변경 되었습니다. 인증문제로 아직까지

      국내에선 출시되지 못하고 있습니다.

       

      7.jpg

      마지막으로 금번 디트로이트 모터쇼 통틀어 가장 충격적이고 혐오스러운 사진 입니다.

      바로 GMC TERRAIN에 적용된 신개념 기어박스 입니다.

      기어박스의 위치가 센터페시아 최하단에 위치하여 조작이 불편 합니다.

      그리고 모든 기어를 버튼식으로 만들었는데 그 중에서도 R와 D는 당기는? 미는 방식? 으로

      만들어 놓아 불편 합니다.

      토글스위치 기어는 오른쪽 저~멀리 안드로메다로 보내버려서 이젠 더 이상 기어노브 위에

      혹은 옆에 있다고 불평조차 할 수가 없습니다.

      토글 스위치를 작동 하려면 몸을 움직여야 하고 그 자세로 +와 -버튼을 조작해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운전중에 혹시라도 실수로 차에 탑승한 누군가가 (특히 아이들) 버튼을 잘못 만지면?

      도대체 누가? 무슨 생각으로? 어찌하여? 왜? 이렇게 만들었을까요?

      제발 최종 양산차 버젼에서는 개선/수정을 하길...

       

      아직 열흘 더 남아서 #2를 쓸 일이 생길 것 같아 #1로 했습니다.

      마지막 기어박스 보니까 급 스트레스 받아서 뛰쳐나갔다 와야 겠어요. 이상입니다.

      신고 스크랩
      • 막내기자 2017.01.11 17:06
        스팅거가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가장 볼만한 아이가 아닌가 생각됩니다 ㅎㅎ 아틀란트는 정말 탐나네요ㅠ 풀사이즈
        차량한번 타보고 싶었는데..ㅠ 스팅거의 스웨이드는 탐나네요 ㅎㅎ 스팅거 스트럿바가 굵직한거 보니 꽤 짱짱 할 것 같네요 ㅎㅎ
      • 레드불 2017.01.12 07:57
        네 의외로 신경을 많이 쓴 흔적에 놀랬습니다
        맥주만 마시는 분 영향인가 +_+
      • 막내기자 2017.01.12 10:43
        정작 발표회에서는 보이지 않으셨더라고요.. 현대쪽이라서 그런가요? ㅎㅎ 스트럿바.. 굉장히 큰 인상을 남겨줬네요 ㅎㅎ 이번에 과거 K5처럼 시장을 싹쓸이(?)할려고 하시는 것같네요 ㅎㅎ
      • anonymous 2017.01.11 19:13
        와~ 짧은 생각이 아니신데요^^; 근데 누가 자꾸 비추천 누릅니다ㄷㄷㄷ 디도스 같은 공격 아닙니까?ㅠㅠ 중립의 추천 눌렀습니다ㄷㄷㄷ
      • 레드불 2017.01.12 07:58
        짧은 생각이 여럿 있었습니다. 다 헛소리죠 뭐...

        근데 비추천을 자꾸 누르는게 스님 포스팅도 해당되는 건가요?
        저는 추천 비추천을 거의 인지하지 못하는 편이라... 전혀 몰랐습니다;;;
        암튼 추천 감사합니다 ㅋㅋㅋㅋㅋㅋ
      • anonymous 2017.01.12 10:24
        가끔 마우스로 미스 내는 분들이 계신 것 같습니다^^; 스크롤 내리다가 항상 보입니다. 추천 보다는 댓글이 많을 때가 좋습니다ㅎㅎ
      • 레드불 2017.01.12 10:32
        저는 괜찮은데 스님의 고퀄리티 포스팅에 비추천을 누르는 자가 누구인지
        국정조사 차원의 진상조사단을 구성하여 철저히 조사할 필요가 있습니다
      • 아빤아반떼 2017.01.11 19:59
        Gla 페리는 너무 안개등이 못생겼습니다 ㅠㅠ
        얼릉 k8이 국내에 출시하길..ㅎㅎ
      • 레드불 2017.01.12 07:59
        벤츠의 SUV도 세단처럼 개혁이 필요 합니다
        팔이 안으로 굽어서 그런 것은 아님;;;
      • 시승기조아 2017.01.11 23:10
        마지막 사진은 보는 순간 화가날 정도네요. 아우!!!~~~
      • 레드불 2017.01.12 08:01
        울화통 유발에는 매가 약입니다. GMC 엎드려뻗쳐!
      • 수동성애자 2017.01.12 07:22
        센터콘솔이 아니라 센터페시아겠죠. 센터콘솔에 기어 스위치가 있을리가..
      • 레드불 2017.01.12 08:01

        사진 속 기어박스 위치는 말씀처럼 센터페시아 하단이 맞습니다.

        내용 수정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그런데 보편적으로 센터콘솔부에 기어박스가 위치 합니다만...?

      • 추천 꾹!!! 누루고 가요~
        근데 렉서스의 전면무 그릴, 위에서 아래쪽으로 내려오는 라인이 원래 저렇게 끝부분이 휘었나요~?
        내려오는 끝부분만 R이 졌네요~
      • 레드불 2017.01.12 10:33
        스핀들 그릴이 모래시계처럼 생긴 것이 맞습니다
        근데 점점 더 과격해 지고... 커지고 있습니다 ㄷㄷㄷㄷ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진짜오너 시승기 출연하실 독자님을 모집합니다~ 3 file 섭섭 20-03-12 986
      공지 안녕하세요 전승용입니다. 모터그래프 조직 개편 관련 내용 공... 8 file 모그용오빠 19-06-18 3314
      공지 모터그래프 커뮤니티 운영정책 안내 22 anonymous 17-11-14 5111
      공지 (2018.05.09 업데이트) 모바일용 배경-잠금화면으로 사용해보세... 125 file MG다혜 17-05-10 54319
      9229 2019년 8월 내비게이션 업데이트가 배포 중입니다! 무선 업데... 1 filefile 시나브로 19-08-16 2569
      9228 힘쎈 아이.. 4 file 민경이네 18-11-26 248
      9227 힘내세요. 김상영 드라이버님, 그리고 모터그래프. 4 filefile 라임아이맥 19-09-02 596
      9226 힐 스타트는 너무 힘들어...ㅠ (M/T는 역시 이게 힘들다.) 15 불로동허씨 17-05-01 871
      9225 흰색 박스터 목격담 8 filefile 520d흰색 16-08-08 1227
      9224 희귀한 색상의 아방스 4 filefile 모터그래프빠돌이 17-06-28 2143
      9223 희귀차량 12 filefile 마른장작 16-09-07 1220
      9222 희귀차 모음집 8 filefile countavh 18-09-09 721
      9221 희귀 차량이네요. 15 filefile 초코파이 18-04-01 1327
      9220 희귀 BMW 목격기 : BMW코리아의 위엄 17 filefile anonymous 16-04-16 5626
      9219 흥미로운 제조사 배상 판결... (뉴스에서 나온 얘기... 수근수... 10 불로동허씨 17-05-22 316
      9218 흠... 저게 원래 저기있어야되는 물건인가요? 8 filefile 후쿠시마산핵버섯 16-04-06 1717
      9217 흠... 반말 쓴다고 편해진다고... 구독자님께 불편하다고 하는... 13 싸펑피펑 17-08-29 630
      9216 흔히말하는 깡통, 최하위옵션인 베이직플러스 모닝을살펴봤습니다 9 filefile Easytronic 17-11-15 7128
      9215 흔한(?) 대학교 주차장 풍경 18 filefile JasonH. 17-11-07 4948
      9214 흔한 포르쉐 오너의 고민 11 filefile 레드불 17-09-26 2189
      9213 흔한 카매니아 아들내미수집품 3 filefile 718bboxster 17-11-19 1086
      9212 흔한 직장인의 바탕화면 2 7 filefile ulysses(율리시스) 16-05-12 1757
      9211 흔한 직장인의 바탕화면 (개정판) 11 filefile 야르딘 16-05-13 3389
      9210 흔한 직장인의 바탕화면 10 filefile 야르딘 16-05-10 4605
      9209 흔한 주차의 달인 (feat. 레드불, 알횽, 호구등) 10 filefile 레드불 16-04-21 1096
      9208 흔한 조공 인증 3 filefile 샤트라스 18-05-28 1336
      9207 흔한 제네시스인줄 알았는데.. 20 filefile 718bboxster 17-08-10 4197
      9206 흔한 아파트의 주차 공간 7 filefile 모터그래프빠돌이 17-06-06 1212
      9205 흔한 시골의 은둔고수.... (글 깁니다) 15 file 수동매니아 16-05-07 2454
      9204 흔한 스팅어 이종불량 (feat. 바둑이 에디션) 33 filefile 레드불 17-08-15 3426
      9203 흔한 부가티 베이론 엔진... (feat. 근황) 10 filefile 레드불 17-09-02 1440
      9202 흔한 버스기사의 주차실력 9 filefile 모터그래프빠돌이 18-04-21 1196
      9201 흔한 모터그래프 독자의 방 창문 4 filefile 모터그래프빠돌이 17-06-25 301
      9200 흔한 메르세데스-벤츠 오너 22 filefile 레드불 17-02-03 2849
      Board Pagination 1 2 3 4 5 6 7 8 9 10 ... 308
      / 308
      게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