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5-11 11:02:58 (금)
인기글
    최신글
      모터그래프
      차종별 기사검색

      차량검색은 Ctrl + F를 누르면 검색이 가능합니다.

      자유게시판

      안녕하세요 전승용입니다. 모터그래프 조직 개편 관련 내용 공유드립니다. 조회 1,526 2019.06.18 00:04

      모그용오빠
      1,760 2015-05-28 15 77
      https://c.motorgraph.com/1015683

       

      열악한 상황에서도 꾸준히 커뮤니티 이용해주시는 모그러 여러분께는 늘 감사한 마음을 갖고 있습니다.

      커뮤니티 관련해서도 많은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정리되는 대로 공유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안녕하세요. 모터그래프 전승용입니다. 지난주 금-토에 회사 워크숍을 다녀왔습니다. 크게 두 가지에 대해 이야기를 했는데요.

      첫 번째는 모터그래프가 앞으로 나아갈 방향성과 이를 위한 조직 개편에 대한 공유였고, 두 번째는 회사의 발전이 개인의 발전으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는 다짐이었습니다. 그동안 부족했던 ‘체계적인 시스템’을 구축해 조금 더 발전된 모터그래프를 만들어보고 싶었습니다.

      여러분께는 우선 조직 개편에 대한 내용을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모터그래프의 근간인 매체 본연의 역할 강화를 위해 취재팀을 보강합니다. 신승영 기자가 취재팀 팀장 자리를 담당합니다. 또, 중견 기자 1명과 신입 기자 1명 등 2명의 기자를 신규 채용할 예정입니다. 단순히 자동차를 ‘제품’ 관점에서 다루는게 아니라 ‘뉴스’로서 심도 있는 취재를 통해 독자 여러분께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그럼에도 ‘제품’으로서의 자동차는 여전히 중요합니다. 그래서 이번 개편을 통해 콘텐츠팀을 신설했습니다. 김상영 기자가 콘텐츠팀 팀장을 담당합니다. 본연의 기자 역할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팀원들과 함께 새로운 콘텐츠를 만들어나갈 예정입니다. 콘텐츠팀은 이번 조직 개편의 포인트라 할 수 있는데요, 취재팀과 영상팀을 조율하면서 모터그래프에 필요한 영상을 만들어내는 가장 중요한 역할을 맡았습니다.

      영상팀은 제작 능력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선택과 집중을 하기로 했습니다. 신철수 PD가 영상팀 팀장을 유지하면서 더 효율적인 제작 시스템을 만들어갈 예정입니다. 단순히 모터그래프 영상만을 만드는게 아니라, 브랜드 콘텐츠 외주 제작 및 모터그래프의 라이브 솔루션 제공 등 새로운 역할이 필요합니다. 이를 위해 촬영과 편집의 체계적인 시스템 구축 및 각 PD들의 역량 강화 등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조직 개편을 통해 만들어지는 결과물들은 차례차례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조금씩 성장하는 모터그래프의 미래를 여러분이 격려로 함께해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신고 스크랩
      첨부파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안녕하세요 전승용입니다. 모터그래프 조직 개편 관련 내용 공... 7 file 모그용오빠 19-06-18 1526
      공지 [공지] 모터그래프 스티커 신청방법! 77 MG만승 18-03-12 4309
      공지 모터그래프 커뮤니티 운영정책 안내 22 anonymous 17-11-14 3907
      공지 (2018.05.09 업데이트) 모바일용 배경-잠금화면으로 사용해보세... 125 file MG다혜 17-05-10 51222
      8859 쏘나타 LPI 탑승기 : 내년에는 일반인도 구입 가능 10 filefile anonymous 16-05-05 7391
      8858 모두가 타기싫어하는 마세라티 기블리 23 filefile 레드불 16-08-26 7379
      8857 롯데렌터카 단기렌트 후기 filefile anonymous 15-11-05 7312
      8856 올뉴말리부, 로워암 노출은 부담스럽다 23 filefile 레드불 16-09-21 7311
      8855 기아 니로 결함 5 filefile 은빛매 16-05-12 7308
      8854 못생긴 자동차를 소개합니다 (임산부 노약자 주의) 21 filefile 레드불 16-04-06 7292
      8853 액티브 후드 시스템 이란? 2 filefile anonymous 15-11-18 7283
      8852 셀프세차장 워시존 송도점 이용 후기 3 filefile anonymous 15-12-26 7279
      8851 아반떼 ad 랜더링보니 기대가 많이되네요 5 filefile 갤럭시 15-08-21 7279
      8850 신형 스포티지(QL) 구경기 & 탑승기 1 file anonymous 15-10-25 7264
      8849 금호타이어(크루젠 프리미엄) 교환 후기 2 filefile anonymous 15-12-22 7242
      8848 올뉴 카니발 공명음 문제,,, 이거 심각한걸까요?? 5 모범생 16-02-22 7233
      8847 신형 아반떼 탑승기 3 filefile anonymous 15-10-21 7221
      8846 제네시스 G70 공식가격표 (feat. 너무 복잡하다) 11 filefile 레드불 17-09-16 7199
      8845 G70 실내 포착 ( 응?) 9 filefile ANDREW12345 16-09-22 7191
      8844 침대 튜닝입니다ㅋㅋㅋ 5 filefile 4rangpipi 15-08-10 7166
      8843 링컨 MKZ의 페이스리프트, 진보일까요? 퇴보일까요? 10 filefile maypoly 15-11-19 7155
      8842 올뉴카니발 페이스리프트 예상도!!! 4 filefile OGDA 17-02-24 7117
      8841 [칼럼] 휠얼라인먼트에 대하여 부제: 정비의 중요성 2 filefile anonymous 15-11-04 7092
      8840 싼타페 TM 10가지 색 15 filefile 호떡왕 18-03-08 7074
      8839 렉스턴 스포츠 탑종류 공개 6 filefile 호떡왕 18-01-08 7072
      8838 차세대 기아 씨드(CD) - 위장막 없음 14 filefile 레드불 17-12-20 7067
      8837 아반떼 스포츠 사진이 몇장 유출됬네요. 10 filefile judith 16-04-21 7054
      8836 아벤타도르에 상상조차 못한 튜닝. 4 뭉갱 15-12-30 7049
      8835 쏘나타 DN8 유출? 7 filefile 디자인의 19-01-23 7018
      8834 아이오닉과 케삼쿱 스파이샷이떳네요 4 filefile nontoxic 15-12-22 7017
      8833 투싼은 아줌마도 무시하는 차 25 filefile 레드불 16-11-06 7008
      8832 엔진 경고등에 불들어온거 같은데요. 7 filefile 선도부 18-02-17 7003
      8831 어머니가 집 나가라네요 12 filefile R58s 16-03-28 6927
      8830 낮아진 수입차 문턱, 그래도 함정은 조심해야... 7 filefile 레드불 16-03-11 6893
      Board Pagination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04
      / 304
      게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