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5-11 11:02:58 (금)
인기글
    최신글
      모터그래프
      차종별 기사검색

      차량검색은 Ctrl + F를 누르면 검색이 가능합니다.

      • TODAY BEST
      • WEEKLY BEST
      자유게시판

      안녕하세요 전승용입니다. 모터그래프 조직 개편 관련 내용 공유드립니다. 조회 3,961 2019.06.18 00:04

      모그용오빠
      1,770 2015-05-28 15 77
      https://c.motorgraph.com/1015683

       

      열악한 상황에서도 꾸준히 커뮤니티 이용해주시는 모그러 여러분께는 늘 감사한 마음을 갖고 있습니다.

      커뮤니티 관련해서도 많은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정리되는 대로 공유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안녕하세요. 모터그래프 전승용입니다. 지난주 금-토에 회사 워크숍을 다녀왔습니다. 크게 두 가지에 대해 이야기를 했는데요.

      첫 번째는 모터그래프가 앞으로 나아갈 방향성과 이를 위한 조직 개편에 대한 공유였고, 두 번째는 회사의 발전이 개인의 발전으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는 다짐이었습니다. 그동안 부족했던 ‘체계적인 시스템’을 구축해 조금 더 발전된 모터그래프를 만들어보고 싶었습니다.

      여러분께는 우선 조직 개편에 대한 내용을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모터그래프의 근간인 매체 본연의 역할 강화를 위해 취재팀을 보강합니다. 신승영 기자가 취재팀 팀장 자리를 담당합니다. 또, 중견 기자 1명과 신입 기자 1명 등 2명의 기자를 신규 채용할 예정입니다. 단순히 자동차를 ‘제품’ 관점에서 다루는게 아니라 ‘뉴스’로서 심도 있는 취재를 통해 독자 여러분께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그럼에도 ‘제품’으로서의 자동차는 여전히 중요합니다. 그래서 이번 개편을 통해 콘텐츠팀을 신설했습니다. 김상영 기자가 콘텐츠팀 팀장을 담당합니다. 본연의 기자 역할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팀원들과 함께 새로운 콘텐츠를 만들어나갈 예정입니다. 콘텐츠팀은 이번 조직 개편의 포인트라 할 수 있는데요, 취재팀과 영상팀을 조율하면서 모터그래프에 필요한 영상을 만들어내는 가장 중요한 역할을 맡았습니다.

      영상팀은 제작 능력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선택과 집중을 하기로 했습니다. 신철수 PD가 영상팀 팀장을 유지하면서 더 효율적인 제작 시스템을 만들어갈 예정입니다. 단순히 모터그래프 영상만을 만드는게 아니라, 브랜드 콘텐츠 외주 제작 및 모터그래프의 라이브 솔루션 제공 등 새로운 역할이 필요합니다. 이를 위해 촬영과 편집의 체계적인 시스템 구축 및 각 PD들의 역량 강화 등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조직 개편을 통해 만들어지는 결과물들은 차례차례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조금씩 성장하는 모터그래프의 미래를 여러분이 격려로 함께해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신고 스크랩
      첨부파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진짜오너 시승기 출연하실 독자님을 모집합니다~ 3 file 섭섭 20-03-12 1462
      공지 안녕하세요 전승용입니다. 모터그래프 조직 개편 관련 내용 공... 9 file 모그용오빠 19-06-18 3961
      공지 모터그래프 커뮤니티 운영정책 안내 22 anonymous 17-11-14 5583
      공지 (2018.05.09 업데이트) 모바일용 배경-잠금화면으로 사용해보세... 125 file MG다혜 17-05-10 55585
      8709 기아차 신형 스포티지;;;; 3 filefile 용오빠 15-07-21 5156
      8708 K9 실차 사진 13 filefile 호떡왕 18-03-15 5155
      8707 기아 K8? 기아 CK? 스페셜에디션 출시? 17 filefile 레드불 16-09-04 5151
      8706 BMW 8시리즈의 귀환? 부활!!! 14 filefile 레드불 16-09-20 5148
      8705 불스원을 통해서 바라본 국내 자동차용품 시장 4 filefile anonymous 16-01-11 5146
      8704 신형 i30 품평 같은 구경기 : 수준 낮은 마무리 시즌2 16 filefile anonymous 16-09-12 5145
      8703 G70은 이렇게 나왔어야 했다 5 filefile 릭넴 18-02-08 5143
      8702 오늘 택시타고 다니면서 약간 놀란게.... 5 filefile 모범생 15-08-25 5135
      8701 이중매트, 코일매트에 질렸다면...매직컬 매트는...? 15 filefile anonymous 17-08-07 5131
      8700 그랜져 IG 가격표 호떡왕 16-11-01 5130
      8699 제네시스 EQ900L 체험기 26 filefile anonymous 16-06-13 5129
      8698 [차량 리뷰] 현대 쏘나타 뉴라이즈 2.0 터보 - "못생겨도 괜찮아" 20 filefile Genesis 17-12-28 5120
      8697 약 1달전 코란도 스포츠 타본 느낌... 13 모범생 15-08-18 5119
      8696 도끼의 뉴 애마 레인지로버 보그 롱휠베이스 7 filefile Supreme 16-08-02 5111
      8695 쏘나타 1.6 한정트림 출시 : 뭐시 중헌지도 모름서 19 filefile anonymous 16-07-04 5104
      8694 김한용 기자님, 보배드림 글 사실인가요? 10 filefile Y 18-10-19 5097
      8693 G70의 3달뒤 미래를 예상해보죠. 18 filefile 선도부 17-09-10 5096
      8692 모터그래프 기자님들 sm6 1.6터보 시승하시면.. 4 갤럭시 16-01-31 5090
      8691 기아 텔루라이드(ON) 스파이샷 23 filefile 레드불 18-02-26 5087
      8690 현대 싼타페_N 랜더링? 7 filefile 레드불 18-02-15 5079
      8689 코나 새로운 사진 13 filefile 구구구 17-05-17 5078
      8688 제네시스가 되고 싶었던 라보르기니 filefile 520d흰색 16-09-15 5069
      8687 양재동에 줄서있는 차세대 모닝(JA) 26 filefile 레드불 16-11-21 5060
      8686 레이싱모델 이은혜.jpg 1 filefile anonymous 15-09-03 5057
      8685 현대차그룹 직원의 폭로 "결함 알고도 리콜 안 했다" 10 Supreme 16-09-24 5053
      8684 K5 스포츠왜건(?) 위장막 차량 발견~ 14 filefile 카마니아 16-05-23 5052
      8683 제네시스 북미나 해외에서 엠블럼 무상교체 해주어야 하는것 아... 8 filefile 왕준영 16-03-12 5051
      8682 LF쏘나타에 레인센서가 빠진걸까요? 4 모범생 15-10-10 5047
      8681 방금 올라온 기사가 내일부터 자동차 관련 사이트를 뜨겁게 달... 50 ulysses(율리시스) 16-06-27 5032
      8680 현대차에게 고소 당한 명장 인터뷰 3 filefile 홍선비 15-09-19 5010
      Board Pagination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309
      / 309
      게시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