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5-11 11:02:58 (금)
인기글
    최신글
      모터그래프
      차종별 기사검색

      차량검색은 Ctrl + F를 누르면 검색이 가능합니다.

      • TODAY BEST
      • WEEKLY BEST
      자유게시판

      안녕하세요 전승용입니다. 모터그래프 조직 개편 관련 내용 공유드립니다. 조회 2,643 2019.06.18 00:04

      모그용오빠
      1,765 2015-05-28 15 77
      https://c.motorgraph.com/1015683

       

      열악한 상황에서도 꾸준히 커뮤니티 이용해주시는 모그러 여러분께는 늘 감사한 마음을 갖고 있습니다.

      커뮤니티 관련해서도 많은 고민을 하고 있습니다. 정리되는 대로 공유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안녕하세요. 모터그래프 전승용입니다. 지난주 금-토에 회사 워크숍을 다녀왔습니다. 크게 두 가지에 대해 이야기를 했는데요.

      첫 번째는 모터그래프가 앞으로 나아갈 방향성과 이를 위한 조직 개편에 대한 공유였고, 두 번째는 회사의 발전이 개인의 발전으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는 다짐이었습니다. 그동안 부족했던 ‘체계적인 시스템’을 구축해 조금 더 발전된 모터그래프를 만들어보고 싶었습니다.

      여러분께는 우선 조직 개편에 대한 내용을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모터그래프의 근간인 매체 본연의 역할 강화를 위해 취재팀을 보강합니다. 신승영 기자가 취재팀 팀장 자리를 담당합니다. 또, 중견 기자 1명과 신입 기자 1명 등 2명의 기자를 신규 채용할 예정입니다. 단순히 자동차를 ‘제품’ 관점에서 다루는게 아니라 ‘뉴스’로서 심도 있는 취재를 통해 독자 여러분께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그럼에도 ‘제품’으로서의 자동차는 여전히 중요합니다. 그래서 이번 개편을 통해 콘텐츠팀을 신설했습니다. 김상영 기자가 콘텐츠팀 팀장을 담당합니다. 본연의 기자 역할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팀원들과 함께 새로운 콘텐츠를 만들어나갈 예정입니다. 콘텐츠팀은 이번 조직 개편의 포인트라 할 수 있는데요, 취재팀과 영상팀을 조율하면서 모터그래프에 필요한 영상을 만들어내는 가장 중요한 역할을 맡았습니다.

      영상팀은 제작 능력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선택과 집중을 하기로 했습니다. 신철수 PD가 영상팀 팀장을 유지하면서 더 효율적인 제작 시스템을 만들어갈 예정입니다. 단순히 모터그래프 영상만을 만드는게 아니라, 브랜드 콘텐츠 외주 제작 및 모터그래프의 라이브 솔루션 제공 등 새로운 역할이 필요합니다. 이를 위해 촬영과 편집의 체계적인 시스템 구축 및 각 PD들의 역량 강화 등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조직 개편을 통해 만들어지는 결과물들은 차례차례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조금씩 성장하는 모터그래프의 미래를 여러분이 격려로 함께해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신고 스크랩
      첨부파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진짜오너 시승기 출연하실 독자님을 모집합니다~ file 섭섭 20-03-12 397
      공지 안녕하세요 전승용입니다. 모터그래프 조직 개편 관련 내용 공... 8 file 모그용오빠 19-06-18 2643
      공지 모터그래프 커뮤니티 운영정책 안내 22 anonymous 17-11-14 4689
      공지 (2018.05.09 업데이트) 모바일용 배경-잠금화면으로 사용해보세... 125 file MG다혜 17-05-10 52944
      9120 건희형님 써킷주행영상!!! 12 모타그래프 15-09-08 11803
      9119 기아차 엠블럼 교체를 쉽게 봐서는 안되는 이유. 19 filefile 520d흰색 18-02-10 11766
      9118 아반떼AD 렌더링 느낌 7 filefile KeyMan 15-08-20 11749
      9117 신형에쿠스 유추 선따기 3 filefile 왕준영 15-10-16 11711
      9116 현대차 T-GDI 엔진은 까다롭군요 : 규격의 늪에 빠진 오너들 21 filefile anonymous 16-12-22 11557
      9115 또 다른 기아 CK 스파이샷!! (매우 선명) 14 filefile 레드불 16-05-17 11514
      9114 아빠가 시켰구나 4 filefile 후쿠시마산핵버섯 15-09-07 11391
      9113 친구가 보내준 차량 사진 filefile 우리동네슈퍼맨 15-10-10 11311
      9112 르노삼성 SM6 2.0 GDe LE 탑승기 11 filefile anonymous 16-03-09 11230
      9111 EQ900 수박 겉핥기 - 실내 9 filefile 레드불 16-01-02 11224
      9110 불법주차 마이바흐 62S 견인 실패 13 후쿠시마산핵버섯 16-07-11 11073
      9109 그린카 머스탱 목격기 8 filefile anonymous 15-11-21 11072
      9108 제네시스 EQ900 3.8 프레스티지 탑승기 4 filefile anonymous 16-01-12 11025
      9107 제네시스 EQ900 3.8 럭셔리 구경기 4 filefile anonymous 15-12-23 11015
      9106 어제 있었던 쏘나타 내수 vs 북미형의 충돌테스트 13 filefile maypoly 15-08-23 10992
      9105 아반떼 AD 카탈로그사진 + 가격 1 filefile 갤럭시 15-09-08 10923
      9104 대륙의 범칙금 합의.jpg 8 filefile 후쿠시마산핵버섯 15-08-14 10877
      9103 BMW 한국시장에서 인기 없는 모델 14 filefile anonymous 15-08-30 10828
      9102 현대기아차, 유로6 R엔진 결함 - 엔진오일량 증가;;; 48 filefile 레드불 16-10-03 10808
      9101 아는분이 차 가져가라고 하시는데 고민입니다. 13 filefile 모범생 15-08-13 10785
      9100 에쿠스 풀체인지 스파이샷 공개. 5 filefile 컬러 15-08-27 10780
      9099 북미형 빨간색 그랜져 6 filefile 단평 16-01-13 10766
      9098 제네시스 G80예상도 (퀄리티 상승) 10 filefile 왕준영 16-04-22 10570
      9097 LF 2.0 터보 한 달 운전기 - 서스펜션 편 5 filefile Mung 15-10-10 10537
      9096 국내 부가티 도착.. 11 filefile rexton 15-07-28 10279
      9095 이상한점 한번 찾아보세요~ 9 filefile 후쿠시마산핵버섯 15-08-07 10272
      9094 SM6 PE 캬~~~믓쩌 17 filefile R58s 16-03-29 10205
      9093 신차는 언제 사는 것이 가장 유리할까요? 4 filefile 찬스 15-07-29 10192
      9092 그랜저 IG 실물 공개 4 filefile 라임 16-10-27 10179
      9091 현대, 기아차 원가절감의 실태....(충격) 7 520d흰색 16-08-02 10113
      Board Pagination 1 ... 2 3 4 5 6 7 8 9 10 ... 307
      / 307
      게시판